2023.3.31 금 15:00
> 뉴스 > 정치·행정
     
2023년도 행안부 예산 80조 4,878억원 확정, 지역상품권 3500억
2022년 12월 25일 (일) 22:20:17 [조회수 : 115] | 수정시간 : 2022-12-25 22:23:13 뉴스플러스 press1@news-plus.co.kr

2023년도 행정안전부(장관 이상민) 예산이 12월 24일 국회 본회의 의결을 통해 올해 대비 9조 8,230억원(↑13.9%)이 증가한 80조 4,878억원으로 최종 확정됐다.
특히, 사업비는 국회 예산심의 과정에서 정부안 대비 4,155억원이 증액된 4조 8,145억원으로 확정됐다.

2023년 분야별 주요 사업예산 특징은 다음과 같다.
 ① (디지털 정부혁신) 국민에게 선제적․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인공지능․데이터 기반의 과학적 국정운영을 지원하는 디지털플랫폼정부를 구현하는 등 디지털 정부혁신 분야에 9,280억원을 편성하였다.

 ② (재난안전) 예방 중심의 선제적 안전관리를 강화하여 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재해 예방사업에 집중 투자하고, 재난 발생 시에도 피해 주민이 조기에 생활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하는 등 재난안전 분야에 1조 1,629억을 편성하였다. 
 ③ (지역경제) 인구감소지역 및 특수상황지역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여 지역균형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지역의 물가안정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는 등 지역경제 분야에 2조 459억원을 편성하였다.  
 ④ (과거사 등) 과거사 문제 해결 사업도 지속 추진하기 위해 과거사 등 분야에 6,777억원을 편성했다.

행정안전부는 정부 예산안이 국회에 제출된 이후에 이태원 참사가 발생함에 따라 이와 유사한 사고의 재발 방지를 위한 예산이 국회 심의과정에서 반영되도록 협의해 왔다. 이태원 참사를 계기로 다중 인파 관리 관련예산 등이 편성됐다.

다중 밀집 정도를 분석해서 예‧경보하는 현장인파관리시스템 구축에 14억원, 재난현장에서 신속한 상황전파를 도모하기 위한 재난안전통신망 사용기관의 합동 숙달 훈련에 4억원이 증액되었다.
또한, 국민들의 안전의식과 안전문화를 제고하기 위한 안전 체험교육 확대 예산 11억원, 이면도로 보행환경 실태조사 실시 예산 4.5억원도 새로 반영되었다.

이와 더불어 지역균형 발전을 위한 사업 등도 다수 증액되었다.
안보·지리적 요인으로 개발이 제한된 특수지역 주민들의 생활안정 및 지역 균형발전 촉진을 위해 주한미군 공여구역 주변지역 지원 396억원, 서해5도 종합발전지원 13억원, 접경권 발전지원 17억원 등이 증액됐다.

인구감소 대응 정책방안 연구를 위한 인구감소지역대응센터 설치 예산 5억원이 증액됐다.

3,525억원이 증액된 지역사랑상품권 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상공인 지원 취지에 맞도록 사용처 등을 합리적으로 개선하여 집행할 예정이다.

행정안전부는 국회에서 확정된 2023년 예산을 바탕으로 철저한 사업준비를 통해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선진화된 재난안전 관리체계 구축, 지역균형발전 추진 등 국정과제를 적극 수행하는 한편, 2023년 예산을 조기에 집행하여 국민들이 사업의 성과를 빠르게 체감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뉴스플러스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플러스(http://www.news-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건희 Case

본문내 브라이들 교수 인터뷰에 대

??

코로나 백신의 성분을 공개하여 안

근거논문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윤리강령
서울 서초구 효령로 77길 34 현대골든텔, 14층 05호 | Tel 02-922-4011 | Fax 02-3274-0964
등록번호 서울아 01179 | 등록날짜 2010년 3월 23일 | 발행인 이철원 | 편집인 : 안중원 | 청소년보호 책임자 이철원
Copyright 2010 뉴스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news-pl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