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9.23 일 22:52
> 뉴스 > 경제 > 유통
     
스몰럭셔리 트렌드에 식음료업계 ‘이색 품종’ 바람
2018년 03월 22일 (목) 13:49:13 [조회수 : 5380] 조준천 jccho@news-plus.co.kr

최근 몇 년간 ‘스몰럭셔리’, ‘가심비’ 등 자기 자신의 만족에 무게를 둔 소비 트렌드가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식음료업계에도 고급화 바람이 한창이다.

실제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은 ‘2017식품소비행태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최근 주요 식품소비행태로 식품구입 및 구입장소 이유로 가격 대신 맛이나 품질 비중이 확대된 점을 밝혔다. 또한 지난해 우리나라 가구의 엥겔지수(가계의 총소비지출에서 식료품비가 차지하는 비율)가 13.8%로 2000년 이후 최고치로 오른 상황에서 이 같은 식음료 시장의 고급화 현상은 더욱 눈길을 끈다.

이 같은 상황 속에서 식품업계에서는 고급화의 방법으로 이색 품종의 원재료를 활용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제품 고급화의 가장 본질적인 방법은 좋은 원재료를 활용하는 것이 선행되어야 한다는 판단이다.

한 업계 관계자는 “장기간의 경기침체에도 불구하고 소비자들의 식생활이 고급화되면서 프리미엄 제품, 웰빙식품 등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하나를 먹어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맛과 독특함을 모두 겸비한 색다른 품종의 원물을 활용한 상품 개발에 힘쓰고 있다”고 말했다.

100여년 역사의 세계적인 청과브랜드 DOLE(돌)의 ‘파인애플컵’은 파인애플 과육을 100% 주스에 담아 과일과 주스를 한번에 즐길 수 있는 2in1 제품으로, 특수 품종인 스위티오 파인애플을 담아 눈길을 끈다. 스위티오 파인애플은 고산지대에서 큰 기온 차를 견디며 한정 재배한 파인애플로 비타민C와 칼륨이 일반 파인애플보다 두 배 이상 높고, 당도도 높은 고급 품종이다. ‘파인애플컵’은 한 손에 들어오는 컵에 포크가 함께 동봉되어 언제 어디서나 과일을 즐길 수 있으며, 과일을 깎는 번거로움이나 껍질, 씨 등 음식물 쓰레기를 처리할 필요도 없어 간편하다.

DOLE(돌) 관계자는 “매일 같이 수많은 신제품이 쏟아져 나오는 상황 속에서 제품의 차별화와 고급화 두 가지 측면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는 방법은 맛에 대한 품질을 높이는 방법이라고 생각한다”라며 “돌에서만 맛볼 수 있는 스위티오 파인애플을 활용한 이번 제품은 높은 당도를 자랑해 소비자들도 품질 면에서 매우 만족해하는 제품”이라고 말했다.

하이트진로음료는 최상급 보리 품종으로 만든 차음료 ‘블랙보리’를 선보였다. 주 원료인 검정보리는 농촌진흥청이 개발하고 산업화 추진 중인 보리 신품종으로, 전라남도 해남군을 중심으로 재배되고 있다. 일반 보리에 비해 항산화 물질인 안토시아닌을 4배 이상 함유하고 식이섬유가 1.5배 많아 보리 품종 중 최고 품종으로 꼽힌다. ‘블랙보리’는 100% 국내산 검정보리를 사용한 무색소, 무카페인, 무설탕의 음료로, 체내 수분 보충과 갈증 해소에 뛰어나 어디서든 편하게 즐기기 좋다.

해태제과는 수퍼푸드 카카오닙스가 들어간 ‘사브레 카카오닙스’를 선보였다. 카카오닙스는 항산화 작용을 하는 폴리페놀이 다량 함유된 원료로, 해당 제품에는 카카오의 귀족으로 불리는 페루산 크리올로종이 사용되었다. 맛의 밸런스가 탁월하지만 안데스산맥 인근에서만 재배될 정도로 생육조건이 까다로운 탓에 전세계 생산량의 5%에 불과할 정도로 공급량이 제한적이고 가격이 비싼 고급 품종이다.

농심 ‘수미칩’은 대부분의 감자 스낵 업체가 원료로 사용하는 대서(Atlantic)품종이 아닌 수미(Superior)품종을 활용한 제품으로 출시 첫해인 2010년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수미 품종은 맛과 풍미가 뛰어나고 감자 고유의 단맛을 내는 환원당이 일반 가공용 감자보다 10배가량 많아 달고 고소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최근에는 이국적인 풍미를 느낄 수 있는 ‘수미칩 바질페스토’가 출시되기도 했다.

GS25는 제철 딸기를 활용한 ‘유어스딸기샌드위치’를 선보였다. 논산, 진주 등 유명 딸기 산지의 농장들과 사전 협의를 통해 맛과 향이 뛰어난 설향품종의 딸기만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딸기샌드위치는 2015년부터 GS25가 선보인 스테디셀러 제품으로 화이트 식빵에 생딸기와 생크림으로 토핑해 딸기와 생크림의 달콤하고 상큼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과일 샌드위치다.

델몬트의 ‘베니하루카 고구마’는 전라북도 고창에서 비옥한 토양과 신선한 해풍을 맞으며 자란 베니하루카 품종만을 담아 높은 영양가와 맛을 자랑한다. 베니하루카 품종은 호박고구마와 밤고구마를 접목시킨 신품종으로, 수확 직후에는 밤고구마와 식감이 비슷하지만, 숙성을 거치면 호박고구마의 촉촉한 식감과 밤고구마의 달콤한 맛이 배가되는 것이 특징이다.

커피 업계도 프리미엄 원두를 활용해 고객 잡기에 나섰다. 롯데칠성음료의 ‘칸타타 킬리만자로’는 부드럽고 풍부한 맛으로 유명한 탄자니아 킬리만자로 원두를 사용했으며, 국내 캔커피 시장 최초로 단일 품종의 원두만을 활용해 싱글 원두 본연의 개성 있는 맛과 향을 느낄 수 있도록 기획했다. 설탕 함량도 기존 제품 대비 약 25% 낮췄다.

 

 

조준천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플러스(http://www.news-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Health. Спасение Ж

Перезвоните,

.

Health. Спасение Ж

이게 기사임? 기냥 배껴쓴거같은데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서초구 효령로 77길 34 현대골든텔, 14층 05호 | Tel 02-922-4011 | Fax 02-3274-0964
등록번호 서울아 01179 | 등록날짜 2010년 3월 23일 | 발행인 이철원 | 편집인 : 권혁철 | 청소년보호 책임자 이철원
Copyright 2010 뉴스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news-plu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