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3.3 일 23:47
> 뉴스 > 경제 > 건설부동산
     
일산 두산 위브더제니스 선착순 특별분양
2011년 03월 02일 (수) 12:45:02 조창남 기자 webmaster@news-plus.co.kr

두산건설이 경기도 일산의 새로운 랜드 마크로 떠오르는 초고층 주상복합아파트 두산위브더제니스에 대해 선착순 특별 분양을 시행하고 있다.
  
이는 경기도 고양시 탄현동일대에서 가장 높고 넓은 아파트로 기록될 전망이며, 일산 SBS 방송국제작센터 옆 최고 59층 8개동을 비롯해 지하5층~지상2층의 상가규모만도 18,000여 평에 달해 일산 라페스타 규모와도 견줄만한 수준이다. 
 
경의선 급행열차 이용 시 서울역까지 30분대 진입 가능한 교통조건
최근 도로교통망 개발계획과 함께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는 인근 지역으로의 교통 접근성이 뛰어난 것으로도 높이 평가를 받고 있다. 단지안에서 2층서쪽으로는 경의선 복선전철 탄현역이 브릿지(다리)로 연결돼 이용이 편리하며, 경의선 급행열차를 이용할 경우 서울 상암동 디지털미디어시티까지 20분, 서울역까지 32분 이내에 닿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단지 주위에는 경의로, 일현로, 탄중로가 인접해 있어 자유로, 완공 예정인 제2자유로 및 외곽순환도로를 이용하는 등 도로 교통을 이용할 때도 서울을 비롯해 수도권 각 지역으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한강,북한산 조망권에 고급스러운 내부 디자인
서쪽으로는한강이 동쪽으로는북한산이 훤히 내다보이는 조망권을 비롯하여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의 매력은 한두 가지에 그치지 않는다. 이제 1층을 더욱 선호하는 입주 경쟁자들이 생길 만큼 1층의 층고 높이에 대한 메리트 또한 더욱 상승해 무려 3개 층 높이인 7.2m의 웅장한 높이와 한층 더 고급스러운 실내 디자인으로 만족감을 높였다.

기존의 주상복합아파트 입주자들의 큰 불만이기도 했던 비싼 관리비 문제도 모두 보완했다. 지열과 태양열 등 에코 에너지를 활용하는 등의 첨단 시스템을 갖춰 아파트 단지 관리에 들어가는 전력 소모비용을 대폭 축소할 수 있었다. 
 
최장 27개월 동안 확정 수익률 30%에 달해...매월 50만원~70만원 차등 지급
두산위브더제니스는 특별 분양에 따른 특별한 혜택들도 제공하고 있어 요즘 전화나 방문 문의가 급격히 늘어났다.

중도금 60% 전액에 대해 무이자로 조건을 변경하고, 2011년 1월~2013년 3월까지 27개월 동안 최저 50만원(구24평형 59㎡마감)에서 최고 70만원(구39평형 95㎡마감임박)까지(세전) 교육비를 차등 지급하는 등의 파격적인 조건이다.

이밖에도 ▲ 전평형 발코니 확장 무료시공 ▲ 전평형 시스템 에어컨 무료시공(안방, 거실) ▲ 추가옵션 (11가지가전) 무료제공 ▲ 시스템창호(아르곤 충전 로이 복층 33mm 3중유리) 무료시공도 제공한다.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 분양 관계자는 “최근 들어 수요자들의 아파트 계약 문의가 상당히 늘었다. 주로 전세금 상승 탓에 차라리 내집 마련을 하겠다는 수요자들이 많다”고 말했다.

특별 분양 혜택을 내놓고 있어 잘만 활용하면 소액으로 내 집을 장만할 수 있는 기회로 , 초기에 계약금을 주고 거주하면서 목돈을 더 마련해 완전한 내 집을 장만할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주변 지역 개발도 활기 띄고 있어 투자가치도 높아
일산 두산위브더제니스의 주변 개발계획도 활기를 띄고 있어, 이 지역에 대한 투자자의 발길도 잦아지고 있다. ▲교하 신도시 ▲ 덕이지구 ▲ 킨텍스지원단지-호텔/아쿠아리움 스포츠몰 등(2013년 완공) ▲ 한류월드-테마파크/관광/문화/쇼핑시설 등(2013년 완공) ▲ 일산뉴타운(7390가구 신설(3개 구역 개발) ▲ 하나드림타운(2011~2015년 계획예정) 등 호재가 있다. 

한편, 실입주자와 투자자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59㎡(구24평형)마감, 95㎡(구39평형)의 분양이 마감 임박함에 따라 두산위브더제니스 모델하우스에서는 고객 감사 이벤트를 펼치고 있다.

입주는 2013년 4월 예정이며 모델하우스는 일산 정발산역(3번 출구) 앞 롯데백화점 건너편에 위치하고 있으며, 주말 방문자가 많아 방문 예약제를 실시하고 있다. 상담 예약 및 문의는 대표 번호 1566-0140 로 하면 된다.

조창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뉴스플러스(http://www.news-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Home page

Аренда гримвагена

Home page

Home page

Mucin-secreting pe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윤리강령
서울 서초구 효령로 77길 34 현대골든텔, 14층 05호 | Tel 02-922-4011 | Fax 02-3274-0964
등록번호 서울아 01179 | 등록날짜 2010년 3월 23일 | 발행인 이철원 | 편집인 : 안중원 | 청소년보호 책임자 이철원
Copyright 2010 뉴스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ress1@news-plus.co.kr